중앙경영연구소 특허자본화

중앙경영의 업무목적은 기업의 진단과 보고가 아닌 파악된 문제점의 해결입니다.

특허자본화 실시 효과


가지급금 해소

  • 출처가 불분명하고, 입증이 곤란하여 누적된 가지급금.
  • 과다한 가지급금 보유로 과세당국의 불신 증가.
  • 금융기관과 금융거래 시 신용도 하락.
  • 장시간 방치 시 정기 세무조사 선정대상 가능성 커짐.
 
 

규제 대상인 가지급금(1억원 계상 가정)

규제 내역연간 세액내용
법인세 증가1,518,000 원법인세 과세표준 증가
1,100,000 원이자비용 불인정(이자율 5% 가정)
소득세 증가2,922,150 원대표자 귀속 소득세
5,540,150 원연간 총 부담 세액(1억원 당)

가지급금 계상액연간 조세 부담액
- 단, 세금계산은 각 회사와 CEO의 구체적인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 -
가지급금 해결 방안?

    가지급금을 해결하는 가장 확실한 방안은 채무자 본인의 자금으로 회사에 변제하는 방법이지만, 가지급금이 대부분 거액인 점, 가지급금의 용처가 불분명하여 자금이
    남아있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하면 이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방법입니다.

    채무자 본인의 직접 변제가 아닌 잉여금 처분 배당, 퇴직금 중간 정산, 상여 처리 등의 방식을 사용하면 가지급금은 처리되나 회사 내부의 현금이나 자본의 감소 등을 초래 한다는 점을 생각한다면 이는 찜찜한 해결책입니다.

    이에 중앙경영연구소는 법률에 규정된(『 벤처기업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제6조 (산업재산권 등의 출자 특례)』) 특별법을 통해 가지급금의 변제와 자본 규모 확충, 2가지 요소를 모두 만족시키는 확실한 해결책을 제시합니다.